(펌) 용광로 젊은이의 죽음에 바쳐


/* 728x90, 작성됨 09. 5. 25 임시 정지 */
광온(狂溫)에 청년이 사그라졌다. 
그 쇳물은 쓰지 마라. 

자동차를 만들지도 말것이며 
철근도 만들지 말것이며 
가로등도 만들지 말것이며 
못을 만들지도 말것이며 
바늘도 만들지 마라. 

모두 한이고 눈물인데 어떻게 쓰나? 
그 쇳물 쓰지 말고 

맘씨 좋은 조각가 불러 
살았을적 얼굴 흙으로 빚고 
쇳물 부어 빗물에 식거든 
정성으로 다듬어 
정문 앞에 세워 주게. 

가끔 엄마 찾아와 
내새끼 얼굴 한번 만져 보자. 하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Trackback 1 Comment 2
  1. 2013.09.29 19:15 address edit & 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2. Favicon of http://blog.naver.com/aa105965/220736072299?118339 BlogIcon 1465982750 2016.06.15 18:25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알찬 정보 좋네요~

prev 1 2 3 4 ··· 229 next


티스토리 툴바